차세대 투싼 혹은 신차 디자인 예고편 '현대 비전 T 콘셉트'

 현대차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SUV 콘셉트 '비전 T(Vision T)` 모델이 '2019 LA 오토쇼'에서 등장했다. 이번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한 콘셉트 디자인은 차세대 투싼 혹은 신차 디자인에 대거 반영될 전망이다. 신형 4세대 투싼(프로젝트명 NX4)은 내년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비전 T 콘셉트는 현대차 브랜드 차세대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반영한 7번째 모델로 '입체적 상상력' 및 '초월적 연결성'이라는 2가지 키워드를 디자인적으로 담아냈다. 외관은 무광 그린 외장 컬러 및 무광택 크롬 일체형 히든 시그니처 램프 등을 적용해 다이내믹하면서 미래지향적 친환경 이미지를 드러낸다. 

 

 

 

 특히 전면의 그릴과 헤드램프가 연결된 일체형 히든 시그니처 램프는 디자인 진화를 엿볼 수 있다. 현대차는 최근 신형 그랜저를 통해 첫 선을 선보인 바 있다. 엔진이 켜지면 무광택 크롬빛 램프가 반투명 거울처럼 조명 역할을 하며, 파라메트릭 에어셔터 그릴은 정지상태에서는 닫혀 있다가 주행상황에 맞춰 셔터가 움직이면서 역동적인 움직임을 강조한다. 

 

 

 

 

 반면 후면은 쿠페처럼 깎아 내리고 각을 살려 입체감 및 역동성을 한껏 살렸다. 이러한 디자인 기조는 차세대 투싼뿐만 아니라 추후 현대가 출시할 새로운 도심형 SUV 디자인 비전을 제시한다. 곳곳에 유기적으로 연결한 바디 라인이 특유의 역동성을 강조하며, 타이어까지 하나로 연결되는 듯한 통일된 스타일링으로 확인된다. 

 

 

 

 콘셉트카 제원은 4,610 x 2,014 x 1,704mm ( 전장 x 전폭 x 전고 ), 휠 베이스 2,804mm으로 현재 투싼 대비 큰 체격. 내년 출시될 신형 투싼도 기존 3세대보다 전체적으로 커지며, 일부 해외 시장에서 3열 7인승 옵션 제공 가능성도 점쳐진다. 

 

 

 

4세대 투싼 스파이샷 (자료제공: 카스쿱스닷컴)

 

 4세대 신형 투싼은 기존 투싼과는 완전히 다른 파격 변신이 예상되며, 글로벌 전략 차종으로 국내 출시와 함께 미국 등 해외 판매도 동시에 이뤄질 예정이다. 파워트레인은 현대차 친환경 확대 기조에 따라 기존 가솔린, 디젤은 물론 하이브리드 및 플러그인 등 다양한 엔진 라인업으로 개편될 전망이다. 

 

news@autonology.co.kr

 

댓글(1)

  • ㅋㅋㅋ
    2019.12.04 18:12

    컨셉카가 못생긴 건 또 처음봤네...

Designed by JB FACTORY